02-02 일기 연구

  • 일기, 잡학.

    1.0. 일기의 발명 diarium(diary)/diurnum(journal) → diary/journal (E), diario(I), journal intime(F) “일기는 원래 상업과 행정의 필요에 의해 ‘발명’된 것으로 보인다(곽차섭, 2018: 118쪽 참조). 즉, 고대 로마의 경우 수입과 지출 명세를 기록한 것, 그리고 집안의 대소사를 적은 것, 이 두 종류가 있던 걸로 보인다. 또한 이런 기록은 ‘장부’ 혹은 일기란 뜻의 ratio, ephemerides, quotidianum diurnum 등으로 불렸고, […]


  • “지암일기”를 읽고 나서

    누구의 일기인가 일기의 문제는 누구의 일기인지에서부터 시작한다. 우선, 지암일기의 경우는 지암(支菴) 윤이후(尹爾厚)다. 이가 누군지 알아보자. 윤이후는 1636년에 태어나 1699년에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고, 윤선도(尹善道)의 손자이며 윤선도의 둘째 아들 윤의미(尹義美)의 둘째 아들이다. 그의 아들 윤두서에 따르면 “윤이후가 태어나기 10일 전, 부친이 사망하고, 태어난 지 5일 만에 모친 또한 절식(絶食) 끝에 남편을 따라 사망했다. 그래서 할머니인 윤선도의 처 […]


  • 일기와 내적 독백(quoted monologue)

    우리는 일기에 대해 일상적인 의미에서 연대기성과 개인적인 주관성과 진정성을 특성으로 가진다고 이야기한다. 일기라는 형식은 이 세 가지 특성을 고안하기 위해 창출된 독특한 글쓰기일까? 처음부터  세 가지 특성이 모두 일기에 등장한 것은 아니다. 역사적으로 볼 때, 서로 다른 시기에 개별적인 특징들이 제기되었고, 시간을 거치며 일상적인 세 가지 특성이 ‘전형적인’ 일기의 속성으로 여겨져 온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 […]


  • 계엄령 시기에 쓴 일기

    [계엄령 시기에 쓴 일기] http://archives.kdemo.or.kr/View?pRegNo=00531087 1980년 5월 24일 토요일, 오후 6시 15분. 지난 주 일요일부터 매일 밤마다 죽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다. 월요일의 이른 여섯 시, 나는 짧은 잠에서 깨어났다. 누군지 모르는 사람이 외쳐댔다, “밖으로 나오시오.”라고 말이다. 나는 두려웠다. 나는 부랴부랴 옷을 입었다. 그 사람의 외침은 모두를 향한 부름이었는데, 나는 공포를 느꼈다. 시민군과 공수부대(paratroopers)가 ___ 벌어진 […]


  • “일기”를 읽기

    한국학중앙연구원 사회학 박사과정 소준철 1. 들어가며  일기에 대한 이야기는 꽤나 적다. 연구자들에게 일기는 그 내용이 ‘사실적인 기록’이거나 ‘사실’을 보완하는 자료로써 사용될 때나 쓰인다. 그러나 보편적인 일기의 특징이나 그 구성의 특수성, 작성과 쓰임 등에 대한 이야기는 부족하다. 이 글은 일기를 하나의 사료로써 읽는 시도이다. 우선, 일기 자체에 대한 이야기를 하기 위해 일기의 구성에 대한 이야기를 먼저 […]

    “일기”를 읽기

  • 일기장의 한 켠, “생활내용”

    일기장의 한 켠, “생활내용”   한국 사회에는 “누구나 경험한” 여러가지가 있다. 그 가운데서도 “일기쓰기”는 안 해본 사람을 찾기 힘든 ‘필수템’, 개중에 하나다. 내가 초등학교에 다니고 있던 1991년에서 1996년까지 각 년의 1-2월과 7-8월의 일기는 거의 그대로 있다. 5월과 11월 말 쯔음이 되면, 어머니는 일기장을 몇 권씩 사다놓고는 “방학 때 이 일기장 다 쓰는거야.”라는 말과 그 압박 […]


  • 박종철 치사사건, 그 주변부.

    박종철 가혹행위 치사사건 가해자 아내의 일기 출처: http://archives.kdemo.or.kr/View?pRegNo=00868180 이 자료는 故황인철 변호사가 기증한 자료다. 1987년 1월 14일 박종철은 남영동에서 처절히 죽었다. 1월 15일 오후 3시 30분, 다음 날인 1월 16일자 『중앙일보』 는 특종을 전했다. “경찰조사 받던 서울대생 숨져”. 언론사에게는 특종이었고, 사람들에게는 충격이었다. 이 죽음은 분명, 6월 항쟁의 단초였다. 이 사건은 하나의 신화적 계기였다. 그러나 신화성을 벗겨내고, 그 사건 자체에 […]


  • 1960년 2월, 일기.

    3.15를 앞둔 어느 고등학생의 일기 출처: http://archives.kdemo.or.kr/View?pRegNo=00434355 1960년, 2월, 마산에서 자취하는 한 (남자) 고등학생의 일기. 단기 4293년 2월 14일 일요일 맑음 오늘은 늦게까지 누어잦다. 해나고 처음 늦게 누어잔 것 같다. 어제 저녁도 안 먹○○ 배가 촐촐했다. 그래○ 점심 때 쯤 밥을 해먹엇다. 오늘도 어쩐지 공부가 하기 싫었다. 영문법, 국어, 기타 공부를 했다. 저녁때 쯤 또 아이들이 […]